Contents

조회 수 32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노키아가 160달러(17만원)짜리 루미아525로 중국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폰아레나는 26일(현지시간) 노키아가 최신 저가 윈도폰8 기반 스마트폰 루미아525를 중국시장에 출시했다고 보도했다.

이 제품은 이달 초 싱가포르에서 200달러가량에 출시된 데 이어 이젠 중국에서, 더 싼 가격에 판매되기 시작했다. 
▲ 노키아가 160달러짜리 루미아525로 중국시장 공략을 시작했다.<사진= 노키아>

 

보도에 따르면 노키아 차이나의 공식 웹사이트는 루미아525가격을 180달러로 공지하고 있다. 하지만 중국온라인 스토어 유니콤과 T몰에서는 163달러에 판매하면서 중국 저가폰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루미아는 윈도폰8 OS를 사용하면서 200달러를 넘지 않는 유일한 스마트폰이다.

중국에서 노키아는 여전히 강력한 브랜드파워를 자랑하고 있다.

루미아525는 지난 달 노키아가 루미아520의 후속으로 출시했다. 4인치 WVGA IPS디스플레이를 사용했으며, 듀얼 코어 11GHz 스냅드래곤 S4 MSM8227 CPU를 사용했다.5MP 후면카메라, 1GB램, 8GB 내장메모리를 갖추고 있으며 마이크로SD카드를 지원한다.


이재구 기자 (jklee@zdnet.co.kr)

 

출처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5&sid2=731&oid=092&aid=0002043269